지구의 벗 대전환경운동연합 > 자료실 > 환경자료실 > 낙동강 함안보 현장 액션 : 9일째 – 전화 시도 결과 불통

환경자료실

낙동강 함안보 현장 액션 : 9일째 – 전화 시도 결과 불통

[낙동강]함안보 현장 액션 : 9일째 – 전화 시도 결과 불통

정동영의원에게 통신, 먹거리, 의사 검진, 민주당의 적극적 행동 요청

 트위터로 보내기

  등록일: 2010-07-30 11:10:50   조회: 107  



[4신 16:30]

물과 식량 밧데리 올라갔습니다. 부산과 진주 두 의장님도 현장에 들어가셔서 대화를 나누고 안전을 확인하고 나오셨습니다. 감사합니다.


정동영의원께서 함안보 하늘정원에계신 두활동가를 만나고온 이야기를 해주시고계십니다



[4신 14:30]

종교평화연대 김홍술 목사님 함안보 담장을 넘다 창녕경찰서로 연행되셨습니다 기자분들 함안보 현장으로 들어가 취재할것을 요구했으나 받아들여지지않았고 현장진입까지 시도하는 어처구니없는 일이 벌어졌습니다


창녕의 사이비 단체소속 20여명이 집회를 하고난 뒤 함안보 현장농성장에 찾아와 미사를 방해하고 돌아 갑니다


[3신 12:30] 






수자원공사는 휴대전화 밧데리 공급이 문제없고 통화상태가 양호하다고 했지만, 정동영원의원이 직접 전화한 결과 불통이었다. 또 수자원공사는 “함안보 크레인 접견은 시민단체대표와 언론은 (절대)안된다. 정동영 의원 혼자만 가라.”고 말했다. 그래서 한 시간 넘게 버티고 있습니다.



 [2신 10:30]






정동영, 유원일 의원 두 분에게 함안보 상황을 설명하고 안정적인 통신, 먹을거리, 그리고 의사의 검진 등이 필요함을 부탁드렸고 민주당의 적극적인 행동을 요구했습니다.


[1신 10:00]








농성장 9일째 첫 손님은 유원일 의원입니다.


      글 : 이현정(서울환경연합)

      담당 : 이현정

대전환경연합

대전환경연합

안녕하세요! 자연과 인간이 공존하는 아름다운 도시, 쾌적한 도시, 향기 있는 도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대전환경운동연합입니다^^

환경자료실의 최신글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